8월 28일부터 31일까지 나흘간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열려
장애인 팀과 비장애인 팀의 구분 없이 통합리그로 진행… 올해 여성 리그 신설
SK텔레콤, 장애인스포츠의 활성화 위해 2002년부터 8회째 대회 후원

SK텔레콤(대표 정만원, www.sktelecom.com)이 주최하고 대한장애인농구협회(회장 박진)이 주관하는『2009 SK텔레콤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가 8월 28일부터 31일까지 나흘간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열린다.

휠체어 농구는 세계적으로도 널리 보급된 대표적인 장애인 스포츠로, SK텔레콤은 국내에서의 휠체어 농구의 활성화를 꾀하고 장애인 체육지원을 통해 더불어 사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2002년부터 8년째 『SK텔레콤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장애인 스포츠 활성화의 견인차 역할을 해온 『SK텔레콤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는 올해 16개의 장애인 팀과 9개의 비장애인 팀을 포함, 총 25개 팀 400여 명이 출전한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처음으로 여성부 2팀이 포함되어 눈길을 끈다.


경기는 장애인과 비장애인팀을 구분하지 않고, 경기력이 비슷한 팀끼리 리그를 구성해 진행한다. 또한 모든 팀에는 참가지원비가 제공되며, 각 리그별 성적에 따라 총 1,400만원의 상금 및 트로피가 주어진다.

또한 이번 경기에는 SK텔레콤 대학생 자원봉사단 "써니(SUNNY)" 40여명이 자원봉사를 펼쳐 경기장에서 도움이 필요한 관람객들의 편의를 도모할 예정이다.

SK텔레콤 서정원 CSR담당 임원은 "매년 개최되는 대회마다 선수들의 기량이 신장되는 것을 보고 한국 휠체어농구의 발전을 느낀다"며, "SK텔레콤배 휠체어 농구대회가 경기력 향상은 물론 장애에 대한 편견의 벽을 허물어 사회통합의 계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28일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프로농구단 SK나이츠 소속 문경은 선수와 김기만 선수가 참가하여 선수들을 격려하고 농구상식 퀴즈를 맞춘 관중들에게 농구공을 선물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벌인다. 또한 ‘조이브라더스밴드’와 SK나이츠치어리더 공연, 가수 배슬기 씨의 공연이 함께 해, 경기장을 찾은 모든 관객들에게 휠체어 농구의 짜릿함과 함께 많은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SKT 보도자료]
----------

그다지 운동을 좋아하지 않는 편이라 피부로 와닿지 않아서 그렇지, 휠체어농구 등 장애인스포츠에 대해서 보다 많은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은 동감한다. 비장애인의 입장에서 장애인들을 배려하고 더 감싸줘야 할 필요가 있는데, 현실은 오히려 정반대인 경우가 많으니까.

그나저나 농구라도 해서 살은 빼야 하는데.. 저질 체력때문에 고민 고민 ㅜ.ㅜ OTL
 

Posted by Jeongmin

2009/08/31 09:29 2009/08/31 09:29
,
Response
39 Trackbacks , 3 Comments
RSS :
http://www.b4sunrise.pe.kr/tc/rss/response/349

8월을 마감하며-


휴가때만 해도, '이번 휴가 끝나면 뭔가 좀 더 구체적으로, 밀도있는 글들을 포스팅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었는데... 현업에 복귀하자마자 그야말로 정신없는 한주를 보냈다.

그동안 밀린 산더미같은 메일과 쪽지에 파묻혀 살았고,
한달 내내 보고서랑 휴가에 밀려 거의 방문도 못한 매장들 찾아다니며 관계복원(?)하고,
마감에 맞춰 이것저것 챙겨야 할 지표들 들여다보는 통에

결국 이번달 등록한 수영장은 한번도 못가보고 마감히고, 헬스장도 겨우 두 번.. OTL

그래도 9월이 기다려지는 이유는, 새로운 공간에서 보다 큰 책임을 갖고 일하게 되기 때문일까?

아무리 바쁘고 시간에 쫒기더라도,
휴가 때 생각한 것처럼 좀 더 책과 가까이하는 삶만은 포기하지 말도록
나 자신을 북돋워주고 싶다.

9월에는 책 다섯 권 읽고 블로그에 서평 남기기! 아자! ^^

Posted by Jeongmin

2009/08/29 19:32 2009/08/29 19:32
Response
14 Trackbacks , No Comment
RSS :
http://www.b4sunrise.pe.kr/tc/rss/response/348


블로그 이미지

나는 오직 진리를 위해서만 분노할 뿐이오. 인간은 진리 속에 있을 때만 인간일 뿐이오. 그리고 진리 속에 있을 때, 인간은 끝없이 변화할 뿐이오. 인간이 변화하는 한, 세계는 바뀌게 되오. / 김연수 소설 "밤은 노래한다" 中

- 배추돌이

Archives

Calendar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239166
Today:
26
Yesterday:
791